어릴 적 그리던 셰프의 꿈을 향해 끊임없는 열정으로 달려온 제주 청년 한문승 셰프는 제주 조천읍 북촌의 작은 해안가 마을에서 태어나, 도내 다수의 유명 레스토랑에서 쌓은 탄탄한 조리실력을 바탕으로 제주를 대표하는 스시 전문점 <스시호시카이>에 입사하여 그 꿈을 이어갔다. 2017년 자신의 고향인 조천읍으로 돌아와 자신의 성을 건 <제주한면가>를 시작하게 되었다. <제주한면가>를 통해 한문승 셰프는 제주에 많은 관광객들이 유입되기 시작하며 다소 변색되고 퇴색되어 가던 제주 전통음식을 제대로 알리고자 한다. 어릴 적 마을 잔치에서 어르신들이 돼지 한마리를 잡아 통째로 삶고 그 뼈를 푹 고아 진국을 내어 정겹게 나눠먹던 ‘고기국수’와 ‘돔베고기’를 재현하고자, 최상급 제주산 흑돼지만을 사용하여 12시간 이상 정성들여 고아 깊고 구수한 맛을 살려낸 제주의 진정한 전통 ‘고기국수’와 흑돼지 ‘돔베고기’를 선보이고 있다. 제주 청년 셰프 한문승의 진심과 열정이 담긴 한 그릇의 고기국수는 가장 제주다운 한 그릇의 국수일거라 자신한다.

Online
Tick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