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규성 셰프는 서울 종로에 위치한 아라리오 공간 신사옥 카페인스페이스(cafe in space)를 책임지는 chef pâtissier다. 유럽 본고장의 제과를 배우기 위해 2004년 프랑스로 떠나 2015년 한국으로 돌아오기까지 11년간 제과점, 레스토랑 그리고 호텔을 넘나드는 근무를 통해 다양한 스타일의 제과를 경험했다. 2011년 파리의 후와이얄 몽쏘 호텔 (Hotel Royal Monceau)에 근무하게 되면서 피에르 에르메 팀의 일원으로서 경력을 쌓게 되었고, 이를 바탕으로 동양인 최초로 피에르 에르메 쉐프라는 타이틀을 받아 서울 청담동 Christian DIOR의 Cafe DIOR 오픈 및 운영 책임자로서 근무하였다. 최규성 셰프는 각 재료가 가진 본연의 맛을 중요시하며 서로 다른 재료의 알맞은 조화를 찾아 디저트 안에 담아내는 스타일로서 본인의 디저트를 표현한다. 또한 본인이 pâtissier로서 성장한 프랑스의 클래식함을 중심으로 우리나라 재료를 활용한 모던함을 만들어는 국내 최고의 pâtissier이다.

Online
Tick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