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저트 분야에서 꾸준한 내공을 쌓아온 저스틴 리 셰프는 셰프 커리어를 시작한 이래로 다수의 국내 유명 레스토랑에서 근무하였다. 이후 호주 브리즈번 <Il Centro Restaurant>에서 근무한 뒤 뉴질랜드로 무대를 옮겨 뉴질랜드 최고의 레스토랑에 선정된 <Clooney>에서 Head Pastry Chef로 활동하는 한편, 2015년에는 미국 최고의 패스트리 셰프인 Antonio Bachour 주최 패스트리 대회 우승, 뉴질랜드 최고의 패스트리 샵으로 선정된 <Miann>의 오픈 멤버, 파크 하얏트 부산 패스트리 셰프 역임 등 패이스트리 분야에서 독보적 커리어를 이어왔다. 이후 2016년 10월, 국내 최초 레스토랑바와 디저트가 결합된 컨셉의 <JL 디저트바>를 오픈하였다. 이후에도 도전을 멈추지 않고 『2018 발로나 C3 초콜릿대회』 아시아 결승에 진출하는 등 역량을 끊임없이 갈고 닦아온 저스틴 리 셰프는 디저트에서 최대한의 맛을 이끌어내는 셰프이다.

Online
Tick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