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최초의 하이앤드 스시야, <스시호시카이>의 총괄 셰프를 맡고 있는 안성현 셰프는 처음 문을 연 2014년부터 지금까지 진귀하지만 잘 알려지지 않았던 제주 식재료의 독창적이고 무한한 가능성에 도전해오며 제주 최고의 스시야로서의 명성을 이어오고 있다. <스시선수> 등 국내 최고의 스시야에서 11년 이상의 스시 조리 경력을 바탕으로, 스시호시카이와 함께 국내 최초로 아까스 (장기 숙성한 적초)를 사용한 검붉은 빛깔의 샤리를 선보였으며, 일본으로만 수출되던 제주산 금태, 백옥돔 등 국내 스시야에서는 찾아보기 힘들었던 제주만의 진귀한 식재료를 활용한 스시로 국내 스시 트랜드의 큰 변화를 불러일으킨 주역이다. 스시호시카이의 오픈 5주년을 맞이하여, 국내 최초로 일본 최고의 스시야에만 납품하는 일본 최고 장인의 수작업으로 제작된 숙성용 빙장고를 도입하는 한편, 예술가 및 장인들의 작품으로 구성된 내부 리뉴얼 공사를 통해 제주를 찾는 미식가들에게 더욱 특별한 만족을 드리고자 한다.

Online
Ticket